서울  °C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뉴스홈 > IT기업뉴스 > 단체/정부/무역 > 정부/정책
카카오스토리 카카오톡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08월02일 15시11분 ]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와 한국토지주택공사(사장 변창흠)가 7월 31일(금) 노후 공공임대주택에 대한 그린리모델링 사업에 본격 착수했다고 밝혔다.

노후 공공임대주택 그린리모델링은 준공 후 15년 이상 경과한 영구임대주택과 매입임대주택의 에너지 효율을 제고하고 취약계층의 주거환경을 개선하는 사업이다. 올해 사업 물량은 총 1.03만호(영구임대 300호, 매입임대 1만호)이다.

◇ 영구임대 300호

올해 리모델링을 실시하는 영구임대 단지는 군산나운4, 익산부송1, 광주하남1, 광주각화1, 대전판암4, 대전둔산1, 대전둔산3, 제천하소4 총 8곳 300호이며 주택노후도, 수요여건, 신속집행 가능성 등을 고려하여 결정되었다. 8곳의 단지는 7월 31일(금) 대전둔산3을 시작으로 8월 5일(수)까지 모두 첫 삽을 뜨게 된다.

영구임대주택의 경우 고효율 단열재, 고성능 창호, 절수형 수도꼭지 설치 등 에너지 성능강화 공사와 태양광 패널 등 친환경 에너지 생산설비 설치, 친환경 자재 시공이 이뤄진다.

이에 더해 연접한 소형평형 주택에는 비내력벽을 철거하여 하나의 주택으로 리모델링하는 세대통합 공사도 일부 진행된다.

◇ 매입임대 1만호

도심내 다가구·다세대 주택을 매입하여 임대하는 매입임대주택의 경우 준공 후 25년 이상이 지나 노후화가 심각한 주택을 중심으로 사업물량 1만호의 지역별 배정을 완료하였고 7월 31일(금) 서울·경기지역의 매입임대주택 10개소부터 사업에 착수하였다.

매입임대주택에는 에너지 성능 개선을 위해 세대내에 고효율 보일러, LED 전등, 절수형 설비 교체 등의 작업이 이루어지고 단지 여건별로 내·외 단열재 교체, 태양광 발전설비 구축 등의 맞춤형 공사가 진행된다.

이에 더해 입주민의 주거환경을 개선하기 위해 CCTV 성능개선, 비디오폰 교체 등 생활안전시설 또한 설치될 예정이다.

◇ 기대효과

그린뉴딜을 선도하는 시그니처 사업 중 하나인 그린리모델링은 주택 내·외부의 에너지 절감 및 생산을 가능하게 하여 ① 기후환경변화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② 코로나19에 따른 경기침체를 극복하기 위해 일자리를 창출하며 ③ 노후 공공임대 주거환경을 개선하여 취약계층 삶의 질을 강화하는 일석삼조 이상의 사업이다.

특히 에너지 성능의 경우 고성능 단열재, 창호, LED 조명 등을 교체할 시 대전둔산 3 기준으로 에너지 소비량이 30%이상 감소*할 것으로 나타나 입주민 관리비 절감에도 기여할 것으로 분석된다.

올려 0 내려 0


이화경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고용노동부, 경비직 노동자 노동환경 점검 착수 (2020-08-02 15:14:07)
산업부, 저탄소·녹색 산단 위한 친환경 생산설비 보급 사업 착수 (2020-07-17 09:48:02)


니토, 차세대 프리미엄 로봇 진...
위샤오, ‘위샤오Express’ 출...
퍼시스그룹, 2020년 하반기 직...
삼성전자, 한샘과 공동사업 강...
LG전자,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
LG화학, 환경안전 ‘글로벌 스...
공원커피, ‘홈바리스타 핸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