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C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뉴스홈 > IT기업뉴스 > 가전/IT생활
카카오스토리 카카오톡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07월15일 09시53분 ]


 

종합가전 기업 신일전자(이하, 신일)가 14일 선유도 신사옥에서 창립 61주년 기념식을 개최하고 ‘선유도 신사옥 시대’를 선포했다.

신일은 과거 서울 장충동과 방배동 자체 사옥 이후 13년 만에 자체 신사옥을 마련하고 본격적인 업무를 개시한다. 서울 영등포구 양평동에 위치한 선유도 신사옥은 지하 3층, 지상 7층 연면적 3133㎡ 규모로 자사 주요 핵심 부서 및 기존 문래동 서울사무소 직원 80여명이 이전해 총 4개의 층에서 근무한다.

선유도 신사옥에서 열린 창립 61주년 기념식에서 신사옥을 근거지로 가전제품의 토탈 솔루션을 제시하는 종합가전 기업으로 도약할 포부를 밝혔다.

김영 회장은 개회사에서 “61년 동안 고부가가치 창출을 위해 애써주신 임직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고 인사를 전한 후 “신사옥은 공간의 변화를 넘어 미래 가치를 위한 혁신”이라며 “앞으로 종합가전 기업으로서 가치를 높이고 더 큰 성장을 이뤄갈 것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신일은 신사옥에서 직원 및 부서 간의 소통을 원활하게 만들어 업무 효율성과 시너지 효과를 높일 것을 제시했다.

정윤석 대표이사는 기념식에서 “새로운 공간에서 긴밀한 팀워크를 통해 행복하고 신나는 일터를 경험하길 바란다”며 “이곳에서 올해 슬로건인 ‘신나게 일하자! Team Challenge 2020!’을 경험하고 큰 성과를 거둬 나가자”고 말했다.

이날 기념식은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행사 규모를 대폭 축소해 진행됐다. 150여명의 자사 및 협력사 임직원들이 참석했으며 신사옥을 둘러보고 앞으로 신일이 나아갈 방향과 비전을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신일전자의 본사 소재지는 충남 천안시 입장면에 위치한 천안 공장이며 선유도 신사옥 입주 후에도 이를 지속적으로 유지한다.

신일전자는 장충동 자체 사옥(1979~2003년), 방배동 자체 사옥(2003~2007년), 문래동 서울사무소(2007년~2020년/아파트형 공장을 분양받아 이용) 등에 서울사무소를 마련해 운영해 왔다.
 

올려 0 내려 0


정연지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유진로봇, 로봇청소기 ‘아이클레보 G7’ 출시 (2020-07-27 11:28:11)
LG전자, 홍콩 중심가에 올레드 TV 대형 광고 선보여 (2020-07-13 09:39:53)


경기도+CJ라이브시티, K-컬처밸...
SK텔레콤, 16개 대학과 협력 5G...
삼성전자, ‘갤럭시 노트20’ ...
현대차, 전기차 전용 브랜드 ‘...
삼성전자, 갤럭시 신제품 5종 ...
SK텔레콤, 2020년 2분기 실적 ...
국내 차업계, 7월 해외판매 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