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C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뉴스홈 > IT기업뉴스 > 자동차/VC/교통
카카오스토리 카카오톡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07월09일 11시42분 ]


 

협업툴 플로우 개발사 마드라스체크(대표 이학준)는 현대모비스가 본사 전 직원 대상으로 플로우 도입을 완료했다고 9일 밝혔다.

플로우는 업무관리 협업툴로 △프로젝트별 업무 처리 △1:1&그룹 채팅 △파일 공유 △일정 공유 등의 서비스를 제공한다.

현대모비스는 지난해 말 직원 500여명을 대상으로 플로우를 도입하고, 파일럿 운영에 돌입했다. 이후 사용성 및 활용성을 검증해 올해 상반기 7000명을 대상으로 확대 적용했다.

플로우는 업무 프로젝트 관리는 물론 현대모비스의 SAP 인사평가 시스템과 연동해 플로우 내에 기록한 업무 이력을 원클릭으로 평가시스템 내 데이터로 축적시킬 수 있게 했다. 또한 그룹웨어의 조직도는 물론 이메일 시스템과 연동해 활용성을 높였다.

현대모비스는 중간관리자와 임원진들을 시작으로 플로우 사용을 적극적으로 권장했다. 기업문화팀은 사내 활성화 지원, IT부서는 기술 지원으로 대규모 조직에서 새로운 시스템의 도입 및 활성화를 위한 성공 요소 3박자가 잘 맞아 떨어졌다는 평가다.

플로우는 지난해부터 리모트 근무를 위한 기능을 강화했고, 코로나19 이후 재택·리모트 근무를 하는 근로자에게 업무 연속성을 높였다.

이지훈 현대모비스 기업문화팀 팀장은 “코로나19 사태로 재택근무 제도가 확대되고, 비대면 소통이 중요해지는 이 상황에서 플로우는 소통의 갈증을 해소해주는 단비 같은 협업툴”이라며 “현대모비스의 업무 생산성 향상에 큰 도움이 되고 있다”고 말했다.

플로우는 SaaS형(임대형)은 물론 On-Premise형(구축형)까지 제공해 기업의 선택권을 넓혔다. 사내 시스템과 연동되어 활용성이 높고, 직관적인 사용법이 최대 장점이다.

플로우는 현재 현대기아자동차, 이랜드 리테일, 에쓰오일, BGF리테일, SK인포섹, JTBC, 메가박스, DB금융투자 등 1000여개 기업이 유료로 도입해 이용 중이며, 최근 하나벤처스 등으로부터 20억원 투자 유치에 성공해 대표 국산 협업 솔루션으로 꼽힌다. 최근 마이크로소프트사의 팀즈가 한국 시장에 진출하여 사업을 펼치고 있으며, 카카오에서 B2B솔루션 전문회사인 카카오 엔터프라이즈가 별도 법인으로 분사해 기업용 메신저를 선보이겠다고 밝힌 바 있다.
 

올려 0 내려 0


정연지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환경부, 친환경 미래 모빌리티 보급 확대 정책 발표 (2020-07-23 12:26:47)
현대차, 수소 전기 대형트럭 세계 최초 양산 (2020-07-06 19:24:38)


경기도+CJ라이브시티, K-컬처밸...
SK텔레콤, 16개 대학과 협력 5G...
삼성전자, ‘갤럭시 노트20’ ...
현대차, 전기차 전용 브랜드 ‘...
삼성전자, 갤럭시 신제품 5종 ...
SK텔레콤, 2020년 2분기 실적 ...
국내 차업계, 7월 해외판매 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