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C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뉴스홈 > 기자/에디터 > 발행인
카카오스토리 카카오톡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20년04월20일 13시00분 ]


 

-[코로나19, 빌 게이츠의 성찰]이란 글로 최근 인터넷을 달군 내용이다. 후에 빌 게이츠(Bill Gates)가 쓴 것이 아닌 것으로 밝혀졌지만 누가 썼든 우리를 돌아 보게 하는 글이다.

 

아마도 이름없는 누군가가 썼다고 하면 쓰레기통에 버려질 것 같아 빌 게이츠 이름을 빌린 것 같다. 이 또한 우리 세상의 비뚤어진 풍경이다.

 

누가 썼는지 모르니 출처 없는 떠돌이 글이지만 우리에게 시사하는 바는 크다. 이런 글이 바로 우리 사회를 바른길로 인도하는 하나의 밀알이 아닌가 생각된다.

 

코로나 19(COVID-19)로 어려운 세상이다. 모두가 이 글에서 지적한 대로 성찰을 통해 세상이 조금이라도 정화될 수 있기를 바란다.

 

-저는 세상의 모든 일에는 선이든 악이든 어떤 영적인 뜻이 있다고 믿는 사람입니다.

저는 코로나19에 대해 명상을 하는 중에 코로나19가 정녕 우리에게 뭔가 하고 있다는 느낌이 들어서 이것을 여러분과 나누고 싶어졌습니다.

코로나19는 모든 사람이 평등하다는 것을 가르치고 있습니다.

우리는 문화나 종교,직업,재정 상태 혹은 얼마나 유명한지에 상관없이 모든 사람이 평등합니다.

이 바이러스는 어쩌면 우리가 마땅히 그래야 하는 것처럼 우리 모두를 평등하게 대합니다.

제 말이 믿기지 않으면 확진자인 할리우드 배우 톰 행크스에게 물어보십시오.

코로나19는 우리 모두가 서로 연결되어 있다는 것을 가르치고 있습니다.

누군가에게 영향을 미치는 것은 다른 사람에게도 마찬가지입니다.

이 바이러스는 여권이 필요 없습니다.?

코로나19는 우리가 세워 놓은 가짜 국경이 별 의미가 없음을 일깨워주고 있습니다.

코로나19는 우리를 단기간 억압함으로써 온 생애를 억압 속에 살아가는 사람들이 이 세상에 있다는 것을 알게 해줍니다.

코로나19는 건강이 얼마나 소중한지를 가르치고 있습니다.

우리는 그동안 영양분이 부족한 인공식을 먹고 화학 물질에 오염된 음료을 마시면서 건강을 무시해 왔습니다.

건강을 돌보지 않으면 병에 걸리게 마련이지요.

코로나19는 인생이 짧다는 것과 우리가 해야 할 더 중요한 일이 무엇인지를 가르치고 있습니다.

우리에게는 서로 도우며 특히 노인이나 병자들을 돕는 것이 더 중요합니다.

화장지 구입이 우리 삶의 목적이 되어서는 안 됩니다.?

코로나19는 우리 사회가 얼마나 물질 위주로 변했는지 가르치고 있습니다.

이런 어려운 시기에는 우리에게 정작 필요한 것은 식료품과 물,약과 같은 본질적인 것이지 때로 필요도 없이 가치를 부여하는 사치품들이 아님을 깨닫게 합니다.

코로나19는 가족과 가정생활이 얼마나 중요한지 그리고 우리가 이것을 얼마나 무시해 왔는지를 가르치고 있습니다.

우리를 집으로 돌려보내서 "우리집"으로 다시 만들고 가족의 유대를 튼튼하게 할 수 있게 해줍니다.

코로나19는 진짜 우리 일이 무엇인지 가르치고 있습니다.

우리가 하는 일은 직업일 뿐입니다.

진짜 우리 일은 우리가 창조된 뜻대로 서로 보살피고 서로를 보호하고 서로에게 보탬이 되게 하는 것입니다.

코로나19는 우리의 자아상을 계속 점검하라고 가르치고 있습니다.

우리가 스스로 대단하다고 생각하거나 다른 사람들이 우리가 훌륭하다고 생각한다고 해도 단 하나의 바이러스가 이 세상을 멈춰 서게 할 수 있습니다.

코로나 19는 자유 의지가 우리 손에 달려있다고 가르치고 있습니다.

우리는 서로 협력하고 도우며 나눠 주고 지원하고 지지할 수도 있고 이기적이고 사재기하며 나만 돌볼 수도 있습니다.

사실 사람은 어려움에 처할 때에 그 본색이 드러납니다.

코로나19는 우리가 인내할 수도 있고 공황장애에 빠질 수도 있다고 가르치고 있습니다.

이런 일이 역사상 여러 차례 발생했으며 이것도 지나갈 것이라고 생각할 수도 있고, 심리적 공황에 빠져서 세상 종말이라고 생각하고 결과적으로 선보다 악을 더 키워갈 수도 있습니다.

코로나19는 이 시간이 종말이 될 수도 있고, 새로운 시작이 될 수도 있다고 가르치고 있습니다.

이 시간은 성찰과 이해를 통하여 잘못으로부터 배우는 시간이 될 수도 있고 우리가 배워야 할 것을 배울 때까지 계속 반복되는 회로의 시작이 될 수도 있습니다.?

코로나19는 이 지구가  병들었다는 것을 일깨워주고 있습니다.

화장지가 수퍼마켓 선반에서 재빨리 사라져버리는 것처럼 산림 황폐화도 그와 같은 속도로 진행되는 것으로 볼 필요가 있다고 가르쳐줍니다.

우리 집이 아프기 때문에 우리가 병이 든 것입니다.

코로나19는 모든 난관이 지나간 뒤에는 평온이 있다고 가르칩니다.

인생은 주기에 따라 이루어집니다. 이번 일도 거대한 주기의 한 단계에 지나지 않습니다.

공황에 빠질 일이 아닙니다. 이것도 지나갈 것입니다.

많은 사람들이 코로나19 바이러스를 거대한 재앙으로 보지만, 저는 위대한 교정자로 보고 싶습니다.

우리가 잊고 살아온 중요한 교훈들을 일깨워주기 위해 그것이 주어졌고 그것들을 배울지 말지는 우리에게 달려 있다는 것입니다.
[조영준의 좋은글 중에서...]

올려 0 내려 0


조영준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스토리-모닥불은 추억이다 (2020-02-10 13:03:26)


니토, 차세대 프리미엄 로봇 진...
위샤오, ‘위샤오Express’ 출...
퍼시스그룹, 2020년 하반기 직...
삼성전자, 한샘과 공동사업 강...
LG전자, 하반기 전략 스마트폰 ...
LG화학, 환경안전 ‘글로벌 스...
공원커피, ‘홈바리스타 핸드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