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C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뉴스홈 > IT기업뉴스 > 자동차/VC/교통
카카오스토리 카카오톡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순커뮤니케이션 2월 13~14일, ‘친환경소재/미래차에 적용,
등록날짜 [ 2020년01월28일 12시11분 ]

2019년 3월 전자파차폐/고방열 세미나
 

순커뮤니케이션은 2월 13일(목)~14일(금)까지 양일간 여의도전경련타워에서 ‘친환경소재/미래차에 적용되는 전자파차폐, 고방열기술 및 사업전략 솔루션’ 세미나를 개최한다.

 

13일(목)에는 전자파 차폐- △미래자동차 적용을 위한 PCB전자파 차폐 기술 △미래자동차 전자파 기술 동향 및 향후 전망 △자성재료를 이용한 전자파 차폐재 활용기술 및 개발동향 △Automotive EMC를 위한 전자파 차폐 기술 △미래자동차를 위한 전자파 차폐 요소 기술 동향 △탄소나노 소재 기반 전자파 차폐 필름 기술 개발 및 적용 사례 발표가 있다.

 

14일(금)에는 고방열- △고방열 고분자 복합소재 기술 개발 동향 △자동차 디스플레이 및 전장부품의 방열성능 향상을 위한 고기능성 점접착소재의 설계 및 응용 △전장부품 열 저항 측정 및 방열 시뮬레이션을 이용한 Auto Calibration △전자 방열패키지 및 경량 대면적 방열기술 동향 △미래자동차용 전장부품을 위한 고방열 경량 소재 기술 적용 방안 △나노카본의 방열과 적용 기술 발표가 있다.

 

5G가 상용화되면서 통신, 전기차 및 자율주행차 시대가 본격적으로 시작되어 전자파를 반사 또는 흡수할 수 있는 전자파 차폐를 위한 소재부품 개발이 이슈가 되고 있다. 현재 ICT, 자동차 등 제조업 기반으로 열 전달 특성과 차폐, 흡수 성능이 우수한 나노 소재인 탄소 나노튜브 등을 활용한 발열, 전자파 차폐 관련 소재 부품 개발 또한 일부분이 상용화에 성공했다.

 

후지경제가 최근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방열시장은 2021년에는 6조6232억원까지 성장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친환경 자동차 전장부품, 전력반도체, 인공지능(AI) 등 새로운 시장에서의 수요 또한 크게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순커뮤니케이션 관계자는 "이번 행사에서는 친환경소재/미래차에 적용되는 전자파 차폐(EMI, EMC), 고방열 최신 기술과 분야별 적용사례, 상용화 동향 등의 주제 발표가 있을 예정이므로 관련 업계분들의 현 산업정보와 시장상황을 교환하는 자리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자료제공:뉴스와이어](ITFOCUS ⓒ www.itfocus.kr)

올려 0 내려 0

정연지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제16회 국제 수소&연료전지 엑스포, 2월 26일부터 3일간 도쿄 빅사이트서 열려 (2020-01-29 11:29:56)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가장 높은 곳 오른 전기차’ 기네스북 등재 (2020-01-20 13:40:11)


LG화학, 미국 ‘루시드 모터스...
닐슨코리아, 코로나 19 소셜미...
삼성전자, 역대 최고 16GB 모바...
신일, ‘듀얼 물걸레 무선 청소...
LG생활건강, 숨 브랜드의 새 얼...
코로나19 체감경기 메르스보다 ...
칼럼-코로나19와 신남방정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