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C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9년02월23일 12시24분 ]


 

클라우드 서비스 기업 ASD코리아(대표 이선웅)가 올해도 세계 최대 이동통신박람회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 2019(Mobile World Congress 2019, 이하 MWC 2019)’에 참가해 클라우드 서비스를 선인다고 21일 밝혔다.

 

본투글로벌센터(센터장 김종갑) 멤버사인 ASD코리아는 25일부터 28일(현지시간)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MWC 2019에서 4년 연속 자체 부스를 운영하며, 글로벌 통신사와의 비즈니스 미팅을 통해 클라우다이크(Cloudike)만의 차별화된 가치를 소개한다.

 

클라우다이크는 개인 및 기업이 사용할 수 있는 클라우드 솔루션이다. 고객이 직접 가입하고, 원하는 만큼의 용량을 선택하는 서비스형 소프트웨어(SaaS, Software as a Service)다. 클라우다이크는 파일 저장, 공유, 동기화, 협업 서비스를 제공한다. 빠른 속도와 편리한 파일 공유가 특징이다.

 

특히 ASD코리아는 이번 MWC 2019에서 통신사 뿐만 아니라 단말기 유통회사들을 대상으로 클라우다이크를 소개하여 추가적 매출 기회를 만들 계획이다. 유통사가 고객을 대상으로 단말기 판매 시, 메모리 카드를 대신해 클라우다이크를 제안할 수 있도록 한다는 것이 큰 틀이다. 클라우다이크를 통해 신흥국에서 많이 팔리는 저사양 단말기의 부족한 메모리 문제가 해소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ASD코리아는 2018년 열린 MWC 2018에서 성과를 낸 바 있다. 인도네시아 최대 통신그룹 텔콤(Telkom Indonesia)의 SI회사인 텔콤시그마(Telkomsigma)로부터 개인 및 기업용과 클라우드 서비스를 수주했다. 텔콤시그마는 클라우다이크 퍼스널을 통해 같은 그룹사 인디홈(IndiHome)에 개인용 클라우드를 제공한 것에 이어 클라우다이크 비즈니스를 통해 그룹 계열사 텔콤셀(Telkomsel)에 기업용 클라우드를 공급했다.

 

이선웅 ASD코리아 대표는 “클라우다이크는 글로벌 통신사를 통해 안정성이 검증된 제품으로 통신사의 인증 및 과금 시스템과 연동이 강점”이라며 “MWC 2019는 글로벌 통신사들에게 이러한 클라우다이크의 가치를 보여줄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재까지 러시아 메가폰(MegaFon)의 메가디스크(MegaDisc), 터키 베스텔(Vestel)의 베스텔클라우드(Vestel Cloud), 보다폰(Vodafone)의 귀베니데포(Guvenli Depo), 인도네시아 인도삿(Indosat)의 인클라우드(InCloud), 텔콤셀(Telkomsel)의 클라우드맥스(CloudMax), 한국 KT의 m스토리지 등 총 6개의 글로벌 통신사 및 제조사에서 클라우다이크를 통해 개인용 클라우드를 출시했다.[자료제공:뉴스와이어](ITFOCUS ⓒ www.itfocus.kr)

올려 0 내려 0
박민희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MWC 2019 25일 개막 (2019-02-25 06:27:23)
포토-CES 2019, 한국관 (2019-01-11 11:44: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