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C
모바일모드 | 로그인 | 회원가입
티커뉴스
OFF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쪽지신고하기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등록날짜 [ 2018년05월21일 16시24분 ]

[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박윤정 기자]글로벌 패션 브랜드 H&M은 2018년 여름 시즌을 맞이하여 편안하면서도 세련된 스타일의 섬머룩을 제안했다. 

대도시에서의 모던한 일상부터 바닷가에서 보내는 여유로운 휴가까지, 여름의 태양이 있는 곳이면 어디에서든 어울리는 다양한 스타일을 선보인다.

이번 섬머 컬렉션에는 해변가에서는 수영복 위에 걸치는 커버업(cover-up)으로, 일상생활에서 편한 원피스로도 입을 수 있는 V넥의 카프탄과  스모킹 주름장식의 원피스, 루즈핏의 반바지, 벌룬 소매가 특징인 블라우스,  오프 숄더 넥라인 등의 원피스 등이 키 아이템이다. 

저녁노을 햇살을 닮은 따뜻한 컬러와 바다의 연상시키는 오션 블루 컬러, 화이트, 스트라이프, 플로럴 프린트 등이 주요 컬러로 사용되었다.


특히 지속가능한 소재로 제작되는 컨셔스 스윔웨어가 포함된 점이 눈에 띈다.  H&M은 그동안 다양한 수영복을 선보여왔지만 지속가능한 소재로 된 수영복 라인을 별도로 출시한 것은 이번에 처음이다. 

패션과 지속가능성이라는 두 가지 가치가 공존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는 컨셔스 스윔웨어는 해안가 또는 풀사이드에 완벽하게 어울릴 다양한 디자인의 수영복을 재활용 폴리에스테르와 재활용 폴리아미드의 소재로 선보인다. 러플장식과 돋보이는 원피스 수영복, 컷아웃 디테일의 원피스 수영복,  매듭장식의 비키니 등으로 선택의 폭을 넓혔다.

 

한편, 모던하면서도 캐주얼한 남성복도 함께 선보이는데 섬머 멘즈웨어는 캘리포니아에서 서핑을 즐기는 생기넘치는 남성에게서 영감을 받아 제작됐다. 

가볍고 편한 룩을 연출해주는 반팔 상의에 드로스트링 반바지를 매치하는 기본 스타일과 리조트 분위기의 프린트 셔츠 등이 키 아이템으로 출시된다. 화이트, 햇빛에 약간 태닝된 듯한 파스텔 컬러, 이국적인 강렬한 스트라이프 등이 주요 컬러로 사용됐다.(패션저널&텍스타일라이프 ⓒ www.okfashion.co.kr)

올려 0 내려 0
박윤정 이 기자의 다른뉴스보기
무통장입금 정보입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
[관련뉴스]
- 관련뉴스가 없습니다.
트위터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기사글확대 기사글축소 기사스크랩 이메일문의 프린트하기
하지원은 여름 옷 어떻게 입을까? (2018-05-21 16:31:45)
포토-신부 위한 화이트 컬러 웨딩 란제리 에블린 ‘블랑드블랑’ (2018-05-18 18:21:53)
삼성전자, 차세대 서버용 고성...
테라, 벅스와 블록체인 기반 결...
심버스, 심월렛 블록생성·확정...
중소기업기술혁신협회, 제20회 ...
한국가상현실, 가상현실 인테리...
헤이딜러 “중고차 딜러 10명 ...
삼성전자, 업계 최초 1억800만 ...